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 HOME
  • 산후조리 서비스
  • 산후조리 이용후기

산후조리 이용후기

채용제목
문용선 관리사님을 만난 것이 행운이에요!
이름
구**
등록일
2022-10-15
조회수
616
안녕하세요~
저는 시험관을 통해 임신하고 출산하게 된 초보맘입니다.
주변에서 몸을 잘 풀고 나와야한다고 조리원에서 3주 있는 것이 좋다고 하여 그렇게 했는데 관리사님을 만나게 될 줄 알았다면 산후조리원에 가지 않고 집에서 조리를 했을 거 같아요.
문용선 관리사님과 함께 산후조리를 하게 되어 아주 영광입니다.
이 마음을 저만 가지고 있기 아까워 나누려고 해요
제 후기가 관리사님을 선택하실 때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조리원에서 3주동안 있다왔어도 집에 오니 제대로 할 수 있는게 아무것도 없었습니다. 저희는 양가 어르신들이 바로 집에 오실 수 없는 상황이라 주말에 저와 남편이 아이를 케어했는데 정말 힘들더군요 ㅠㅠ 관리사님이 오시기 전 주말에 연락해주셔서 어떤지 여쭤봐주시고 내일 만나자고 살뜰하게 말씀해주셔서 기대를 품고 관리사님 오시기만을 기다렸습니다.

첫만남이라 어색할법도 했지만 관리사님이 이것저것 알려주시고 저희는 그것을 배우느라 시간 가는 줄도 몰랐어요.
아이를 친손주마냥 이뻐해주시고 장봐야할 목록을 적어주시면서 요리까지 척척해주시는데 요리도 엄청 맛있어서 놀랐습니다.
그 이후로 좋아하는 것, 먹고싶은 것 물어봐주셔서 그것도 요리해주시고 무엇보다 좋았던 것은 전 살림에 서툴러 냉동실 냉장고 안에 재료가 있어도 무엇을 어떻게 해 먹어야할지 몰라 재료를 버리기기 일쑤였는데 관리사님이 알아서 재료를 소진해서 요리를 해주시니 정말이지 감사하고 행복했습니다.

아이와 관련한 궁금증들, 아이 젖병 물리는 법, 수유텀 잡는 법, 기저귀 발진인지 아닌지 구별하는 법, 수유자세 잡는 법은 물론 집안 청소에 관한 질문 , 요리 레시피까지 저희 집은 관리사님의 손길을 거치지 않은 것이 없네요 ㅎㅎ

한번은 새벽에 아이가 너무 울어 잠을 한숨도 못잤던 날이 있는데 출근하시자마자 잠 잘 못잤군요?라시며 바로 알아채시던 이모님..
아이가 힘들게 한다고 애기가 날 너무 힘들게 한다, 힘들다 힘들다 생각하면 더 힘들어진다고 애기 보는 것은 힘든 일이 맞고 엄마가 처음이니 잘 모르고 서툰 것이 당연하다며 흔들리는 제 멘탈까지도 따뜻한 위로로 잘 잡아주셨습니다. 제가 중간에 아파서 병원에 갈 일이 있었는데 함께 걱정해주시며 얼른 가보라고 하셨는데 병원대기가 길어져서 좀 늦게 들어가게 될것같다고 통화하는데 아이는 걱정말고 밥을 못 먹어 어쩌냐고 근처에서 빵이라도 사서 챙겨먹으라고 잘 먹어야된다고 말씀하시는데 정말이지.. 친정엄마같은 느낌을 받을 정도였습니다.

손도 빠르시고 어찌나 깔끔하신지 식기 건조대는 매일 반짝빤짝 빛이 났고 빨래는 가지런히 개져있고 아이가 지내는 거실도 깔끔하게 정리 되어 있어 이모님과 함께하는 매일이 너무 감사했습니다.

아이에겐 수다쟁이 엄마가 좋다며 아이에게 떴다떴다 비행기 노래를 불러주시고는 비행기 타고 멀리멀리 놀러 갈 수 있는데 우리 애기는 언제 비행기 타보려나? 비행기 타고 어디 가보고싶어? 엄마랑 아빠랑 비행기 타고 여행 많이 다녀 등등 아이와 어떤 말을 해야하는지도 잘 알려주시고 시범 보여주셔서 아이와 무슨 말을 해야하는지 어색해하던 저에게 큰 깨우침을 주셨습니다 ㅎㅎ

제가 함께있지않아도 관리사님이 아이에게 우리 이쁜 애기, 잘 먹고 잘 놀고 잘 크자~ 쭉쭉 크게 운동하자, 이쁘네, 잘하네, 잘 노네, 착하네 등등 좋은 말 이쁜 말을 많이 해주시고 아이를 정말 예뻐해주셔서 눈물이 날만큼 감사했습니다.

사실 정부지원 산후도우미를 쓰기 전 안 좋은 뉴스들을 본 기억에 고민이 됐었는데 이렇게 좋은 분을 만날 수 있어서 정말 다행이었고 너무너무너무 감사했습니다. 너무 따뜻하시고 프로페셔널한 살림꾼이신 우리 이모님! 많은 분들이 이모님을 만나 산후조리를 잘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문용선 관리사님, 건강하세용 ❤️❤️❤️❤️❤️